ABOUT ME

-

Today
-
Yesterday
-
Total
-
  • [해따라 세계여행::243일] 칠레에서 맞는 새해, 2010년
    세계여행/남미 2010 2011. 8. 2. 10:00
    반응형


    1 0 . 0 1 . 0 1 . 금 | 칠레 발디비아 Chile Valdivia


    오늘부터 2010년이다.
    공상과학영화적 년도다.
    아주 먼 미래일 것만 같았던 해가 왔다.

    하지만 다른 때보다 새해라는 느낌이 덜하다.
    1년 계획으로 여행을 시작했기 때문인지 지금은 여행의 시작과 끝을 기준으로 한 해가 가는 것 같다.
    여행을 시작한 2009년 5월 4일부터 한 해가 시작된 것 같고
    오늘은 그 한 해의 어느 날인 것 같다.

    그 동안 살아오면서 느꼈던 것과는 다른 공간감과 시간감 속에서 새해, 2010년이 시작되었다.



    .숙소에서 주는 아침 먹고 인터넷 사용, 가이드북 뒤적거리기.
    .2시 넘어 그저께 마트에서 사다 먹고 남긴 통닭 뜯어서 간장과 채소 투입 후 볶아서 밥과 함께 점심 식사.
    .버스터미널 방문, 내일 푸콘(뿌꼰 Pucon) 왕복 버스표 예매.
    .동네 한바퀴.









    텅 빈 시장.활기찬 시장


    작은 마을. 우리가 작게 돌아서 작아 보일지도 모를 작은 마을, 발디비아.
    그래서 숙소에 돌아와서도 저녁식사시간까지 시간이 많이 남았다.
    1박2일을 틀었다.

    여행중이지만 거의 빠트리지 않고 챙겨보는 1박2일이다.
    이렇게 비는 시간을 떼워주기도 하고 향수병을 달래주는 역할을 하기도 한다.

    오늘 본 편은 영월로의 올빼미 여행.
    새벽시간에 한산한 고속도로 휴게소에 들러서 우동을 사 먹는 장면이 나왔다.
    미칠 것 같았다. 화면 속으로 들어가 딱 한 젓가락만이라도 하고 싶었다.
    언제가 될지는 모르겠지만, 한국슈퍼를 가게 되면 국물이 끝내주는 생생우동을 꼭 사야겠다, 다짐했다.



    우동에 뒤집어진 마음은 연어스테이크로 달랬다.
    연어 한 마리를 통째로 사서 즐긴 연어초밥, 연어스파게티에
    이은 연어3종세트의 마지막, 연어스테이크.
    나날이 발전하는 라니의 요리솜씨로 우동에 대한 한을 잊는다.








    반응형

    댓글 6

    • 프로필사진

      티스토리에 제 새글이랑 바로 위 아래로 놓였네요. ㅋ
      연어 스테이크 정말 맛있어 보입니다. 쩝쩝

      그나저나 여행하시면서 1박 2일을 다운받으실 수 있을만큼 인터넷 속도가 잘 나오던가요?
      저흰 아프리카에서 페이스북도 느려서 제대로 못했는데요.

      2011.08.02 10:26
      • 프로필사진

        시간이 어떻게 그렇게 맞아 떨어졌네요.
        말씀하신 것 보고 찾아봤는데 신기하더라구요. ㅋ

        연어 스테이크는 맛있어 보이는만큼 맛있었습니다. ㅎㅎㅎ ^^;;

        인터넷 속도는 다녔던 곳 중에 아프리카가 제일 심했던 같아요.
        저희가 갔던 숙소 중에는 무선인터넷 되는 곳도 드물었고
        그래서 찾아갔던 인터넷카페 대부분도 속도는 안습이었죠.
        그나마 케냐의 한국가든이라는 곳은 한국분이 운영하시는 곳이라 그런지
        빠른 회선을 설치하셔서 그런대로 쓸만했었구요..

        나머지 중동,유럽,남미,멕시코,캐나다,홍콩은 모두 쓸만했어요.
        물론 우리나라에는 비할 바가 못되지만요.
        밤새 받거나 몇일 걸려서 하나 받거나 그랬었지요. ^^

        2011.08.02 23:31 신고
    • 프로필사진

      드디어 2010년이 되었습니다. ^^
      공상과학영화라는 표현이 재미있네요~

      2011.08.02 12:09
    • 프로필사진

      여행중 한국 TV는 한 번도 못봤네요.
      다행이죠? 안 그래도 한국 음식이 너무 그리운데 우동 먹고 싶어서 어떡해요,ㅎㅎ
      한국 여행자들 만나면 뭐 먹고 싶다, 뭐 먹고 싶다, 이 얘기만 주로 했었던 듯해요.

      2011.08.03 08:32
      • 프로필사진

        아, 그러셨군요..
        저흰 1박2일이랑 개그콘서트, 황금어장, 요 3종은 거의 빼먹지 않고 다 본 것 같아요.. ㅎ

        그렇지 않아도 먹고 싶어 미치는 한국 음식이 방송에 나오면 더 미치지만
        그래도 어떤 때는 보는 것만으로 만족스러울 때도 있었어요.
        ^-^;;

        2011.08.03 22:59 신고
Designed by Ti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