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BOUT ME

-

Today
-
Yesterday
-
Total
-
  • 거의 마무리
    탐나는도다/전기차 2015.09.09 01:20


    2015년

    9월3일,

    드디어 기다리고 기다리던 전기차가 나왔다.

    4월 중순에 있었던 전기차 보급 대상자 추첨 직후 계약을 했으니 넉달 하고도 반이 넘게 걸렸다.

    평생 내 돈 주고 어떤 물건을 구입하면서 이렇게 오래 기다린 적이 있나 싶다.

    유럽의 수제 최고급 승용차를 구입하는 것도 아니고.


    아무튼 별다른 이상 없이 잘 도착했다.

    겉모습은 기존의 레이와 똑같지만 속은 다르니 설명서부터 차근차근 읽어보기로 한다.








    9월4일,

    전기차를 받은 후 하루만에 다시 '드디어'라는 말을 하게 되었다.

    드디어 전기차 충전기용 전기가 들어왔고 계량기도 설치되었다.

    하지만 아직 충전은 되지 않는다.


    충전기가 제대로 작동되는지 점검하고 인증작업을 해줘야 한단다.

    내일 와서 해 주기로 했다.

    이제서야 뭔가 일이 착착 진행되는 느낌이다.










    시운전도 해 보고 충전도 한번 해 보려고 가까운 급속충전기를 찾아갔다.

    공장에서 출고될 때 이미 충전이 제법 되어 있어 충전할 양이 많지는 않았다.

    계기판에 급속충전시간으로 9분이 찍혔고 충전중임을 알리는 플러그 모양의 빨간등이 켜졌다.

    기름통에 기름이 꿀렁꿀렁 들어가는 것이 아니라 배터리에 전기가 채워지고 있다.

     







    9월5일,

    충전기 인증 작업을 하러 다니시는 분이 오시지 못했다.

    여러 집을 다니다 보니 시간이 늦어져 오늘은 안되겠다며 내일 와서 해 주기로 했다. 

    지연된 일정을 뒷감당하느라 막판에 많이들 바쁜가 보다. 

    주말에도 일하니 어긴 약속을 나무랄 수도 없다.



    9월6일,

    마침내 충전기가 작동하게 되었다.

    인증 작업은 오후에 되었지만 시험삼아 잠깐 충전하고 밤이 되길 기다렸다.

    오후11시 이후부터 오전9시 사이의 충전요금이 가장 저렴하기 때문이다


    4월16일에 제주도 전기자동차 보급대상자 추첨 발표가 

    있은 후 참 오랜 시간을 기다린 끝에 마당에 

    전기차를 세우고 전기를 충전하게 되었다.


    'CHARGE' 표시등의 불빛이 영롱하게 보였다.





    끝난 듯 하지만 아직 끝이 나지는 않았다.

    햇빛과 비와 바람으로부터 충전기를 보호해 줄 가림막을 설치하는 것이 아직 남았다.

    하지만 그것은 대세에 크게 지장 있는 것이 아니니 

    지난 몇달간 마음 한켠에 달고 있었던 기다림의 

    응어리와는 비교할 것이 아니다.

    이제 매연 없는 전기차 생활을 즐기면 될 뿐.




    댓글 7

    • 프로필사진

      충전기 설치가 완벽하게 마무리되신것에 축하드립니다. 저는 벽부형 본체 및 계량기가 설치되지 않은 상태에서 전기자동차는 어제부로 공장출고되어 다음주에 받을수 있을것라는 전화를 받았는데, 충전기 설치되기 전까지 급속충전소를 매일 찾아가야 할것 같습니다. 혹시 주행거리가 많지 않으신 모양입니다. 레이를 선택하신것을 보면?

      2015.09.09 12:24 신고
      • 프로필사진

        1회 충전 주행가능거리 때문에 고민이 되긴 했습니다만,
        세컨카로 들이는거라 여러가지 고려해서 레이로 선택하게 되었습니다.

        충전기 설치 후에 차 받기로 하셨다고 하신 것 같은데
        먼저 받게 되셨나봅니다.
        충전기는 평일, 주말 가리지 않고 설치를 서두르는 것 같으니
        곧 집에서도 충전하실 수 있지 않을까 싶습니다.
        더군다나 벽부형이면 기초공사가 필요없으니 조금이라도
        더 빨리 되지 않을까요?^^

        2015.09.10 01:40 신고
    • 프로필사진

      영업사원분도 어느정도 충전기 딜레이를 생각해서 계약서를 넣었는데 순번이 되어서 충전기 설치상황도 여쭤보고 어떻게 하실건지 여쭤볼량으로 전화가 왔었는데, 그냥 넘어가면 다시 시간이 지체될것 같아서 그냥 출고해달라고 얘기를 드렸습니다. 그랬더니 다른분들도 거의 대부분이 차량을 먼저 받으신다고 그렇게 하자며 바로 자동차 할부 심사의뢰가 이뤄지고 출고의뢰가 진행이 됐습니다. 혹시 레이에는 서비스가 어떤것이 있는지 궁금합니다. 저는 영업사원분이 연락이 오셨을때 여쭤보니 썬팅밖에는 해줄수있는것이 없고, 굳이 블랙박스는 필요한지 모르겠다더군요. 그래도 필요할것 같아서 필요할것 같다라고 했더니 서비스로는 어렵고 기아자동차 9월 출고차량 이베트로 아이나비 제품 블랙프라임이라는 제품을 359,000원 제품을 199,000에 구입이 가능하며, 주문후 물건을 받으면 연락을 하면 썬팅작업할때 같이 설치해달라고 얘기를 해주시겠다고 하시네요.. 블랙프라임 모델에 블랙박스 자체적으로 도로 차선의 색상을 인식해서 졸음운전이나 부주의로 차량이탈시 경고알림 기능이 있다고 하는데, 설치가 돼봐야 알수있을것 같습니다. 혹시 레이에는 썬팅과 블랙박스가 서비스로 포함되신건가요? 다른분들은 썬팅만 되신분도 계시고, 썬팅과 블랙박스 같이 되신분도 계시고 다 다르더군요. 서비스다 보니 설치된 블랙박스 제품은 화질이 좋지 않다고 하신분도 계셨던것 같습니다.

      2015.09.10 09:23
      • 프로필사진

        쏘울도 썬팅밖에 안해주는데 레이라고 더 해줄리 만무하죠^^;;
        저희 영업사원도 썬팅밖에 안해주더군요.
        아무리 보조금 받아서 사는 차라지만
        그래도 3,500만원짜리 차를 사는데 말이죠.

        그리고 더 놀라웠던 건 썬팅을 측면과 후면만
        서비스로 해 주고 전면은 포함되어 있지 않더군요.
        저는 차를 직접 등록하고 직접 썬팅 업체에 가져갔는데요,
        당연히 전체 다 썬팅을 서비스로 해 주는 줄 알았는데
        전면은 안해준다고 해서 깜짝 놀랬습니다.
        영업사원에게 다시 전화해 봤지만 전면까지 해 줄
        수는 없다고 하더군요.
        결국 전면은 자비 들여서 했습니다.
        썬팅업체에 얘기해 보니 새차에 서비스로 썬팅하는 건
        다들 그렇게 한다던데 저는 이해가 잘 안되더군요.
        전면썬팅만 서비스에서 빠진다는게...

        전기차가 아닌 다른 차를 구매해도 요즘은 서비스를
        이정도로 밖에 안해주는지 궁금하더군요.
        예전에 새 차 살 때는 영업사원 재량으로 차값도 할인해
        주고 했었는데...

        근데, 블랙박스가 필요한지 모르겠다는 영업사원의 말은
        가히 충격적이군요.
        본인 차에도 블랙박스 설치 안했는지 궁금하네요. ㅜ.ㅜ

        2015.09.10 12:39 신고
    • 프로필사진

      영업사원분도 블랙박스를 미장착 상태로 운행하신다고 하네요. 그리고 썬팅은 전면도 하기로 했습니다. 저는 전면 썬팅시 야간에 어둡지 않을까? 하는 걱정도 조금 해보기는 합니다.

      2015.09.10 23:20 신고
      • 프로필사진

        저는 그 영업사원분의 말씀이 개인적으로 잘 이해가 안되네요.
        블랙박스가 엄청나게 비싼 물건도 아니고
        교통사고 발생시, 경우에 따라서는 블랙박스의 영상이
        결정적인 역할을 할 수도 있는데 블랙박스가 필요한지
        모르겠다고 하시고 본인도 블랙박스 없이 다닌다고 하시니...

        암튼 그건 그렇구요, 야간시 시인성이 염려되시면 전면은
        투과율이 높은 걸로 선택하시면 되지 않을까요?
        아예 없으니까 햇빛이 너무 많이 세게 들어오던데요.
        저는 측후면은 15%, 전면은 50%로 했습니다.

        2015.09.11 02:07 신고
    • 프로필사진

      전면썬팅은 저도 그렇게 하기로 해십니다.

      2015.09.12 16:11 신고
Designed by Ti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