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BOUT ME

-

Today
-
Yesterday
-
Total
-
  • 쿠바의 변화
    잡다 2013.01.16 00:37

    쿠바, 자국민 해외여행 자유화

    그리고 민간기업 허용, 자영업 육성, 개인의 주택과 자동차 매매 허용


    http://www.hankyung.com/news/app/newsview.php?aid=2013011547241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4&oid=001&aid=0006036342



    2010년 2월, 멕시코 칸쿤의 한 호스텔에서 그녀를 만났다.
    스페인에서 혼자 온 그녀, 다음 날 쿠바로 간다고 했다.
    아주 오랜만에 남자 친구를 만날 거라며 들떠 있었다.
    남자 친구의 사진을 내보이며 자랑을 하기도 했다.

    쿠바 사람들은 마음대로 해외 여행을 할 수 없다.
    그래서 늘 자신이 쿠바로 향한다.

    그 말에서 설레임 이면의 안타까움을 느끼기도 했었다.

    하지만 이제 더이상 일방통행이 아니게 되었다.
    그녀의 남자 친구도 스페인에 갈 수 있다.

    세월이 흐르고 모든 것이 변한다.
    쿠바도 변하고 있다.
    변화가 그들에게 필요한 것이지만
    여행하는 내내 변하지 말았으면 하는
    이기적인 마음을 가졌었다.

    상하이처럼 변해버린 아바나는 상상하고 싶지 않았다.
    그래서 한편으론 더 많은 것이 바뀌기 전에 잘 다녀왔다 싶다.

    어찌되었건 한없이 그립다.
    그 곳의 모든 것들이...










    '잡다' 카테고리의 다른 글

    굿모닝팝스  (0) 2015.06.28
    복귀  (2) 2015.03.26
    쿠바의 변화  (6) 2013.01.16
    알 수 없는 인생  (6) 2011.09.30
    서른즈음에  (4) 2011.08.15
    함박눈  (2) 2011.01.11

    댓글 6

    • 프로필사진

      쿠바사람들도 이제는 해외여행을 맘대로 할수있으니...! 더 지켜봐야죠~!

      2013.01.31 12:40 신고
    • 프로필사진

      제가 갔을 때 미국인이 된 쿠바인을 만났었어요. 자기 가족과 옛 여자친구를 만나러 쿠바에 왔다고 했는데 그 친구한테 정말 많은 얘기를 들었습니다.

      일단 자기 옛 여자친구는 스페인 남자와 결혼을 해서 스페인으로 갈 수 있을 거라고 했었어요.
      그런데 쿠바에서 쉽사리 보내주지 않았다고 합니다. 행정적 딜레이를 이유로요.
      결국 스페인에 있는 그 남자는 헤어졌고, 그래도 그 여자를 위해서 결혼관계는 유지해주고 있다고 했습니다.
      5년이나 지나서야 그 여자는 스페인으로 갈 수 있게 됐는데, 제가 만난 그 친구가 들어가는 날이 그 여자 출국 바로 전날이라더군요. 정작 스페인으로 가도 그 여자는 홀홀단신일 수 밖에 없지만, 그래도 그게 다행이라고 그 친구는 얘기하더군요.

      가족관계를 다 파괴해버리는 이념상의 문제가 참 저한테 신랄하게 다가왔던 기억이었습니다.

      해외여행이 가능하게 됐어도 얼마나 자유로워질 수 있는지는 잘 모르겠네요.
      그나저나 북한은 언제쯤;;;

      2013.02.05 07:10 신고
      • 프로필사진

        자유화가 되었다 해도 당장은 쉽지 않겠지요.
        하지만 점점 변해가겠죠. 우리나라가 그랬던 것처럼요.

        저도 쿠바 여행 하면서 참 그랬었습니다.
        이념이란 혁명이란 무엇이며 무엇을 위해 존재하는 것일까?
        그들의 삶을 깊숙히 들여다 보지는 못했지만
        혁명으로 이루어낸 사회제도에 순응하지 않으려는
        분위기는 여행 내내 느낄 수 있었습니다.
        그래서 조금은 혼돈스럽기도 했구요.
        아무튼 앞으로 어떻게 변화될지 궁금해집니다.

        2013.02.06 01:36 신고
    • 프로필사진

      오. 쿠바도 이렇게 조금씩 개방이되는군요. 근데, 우리도 예전에는 해외여행 마음대로 할 수 없었던 시절이 있었다는 생각이 문득 드네요. 제가 무지 연로하게 느껴져요. ㅎㅎ 세계여행 하신분이네요. 저도 계획하고 있어서 흥미있게 보고 갑니다.

      2014.01.20 02:03 신고
      • 프로필사진

        그렇죠. 우리나라도 한 때는 그랬었죠.
        그 때 비하면 정말 격세지감이죠.
        비자 없이 우리나라 여권만 있으면 갈 수 있는 나라도 많구요.
        언젠가 쿠바도 그렇게 되겠죠?^^

        세계여행 준비 잘 하시구요, 온 세상 만끽하고 오세요~^^

        2014.01.20 23:51 신고
Designed by Ti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