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꿈의구장

원정

따땃 2010.07.29 15:14
제주프라이빗하우스 마드레




1 0 . 0 7 . 2 8 . 수


오랜만에 야구장을 찾았다.
정확하게 얘기하자면 참 오랜만의 한국프로야구 관람.
올 봄 쿠바에서도 야구장을 갔었고
이번 달초에는 서귀포야구장에도 갔었으니...

프로야구는 여행 떠나기 전,
그러니까 2009년 봄 트윈스와 베어스의 시범경기 이후 처음이다.


참 오랜만의 베어스 원정경기 관람이었다.
정확히 얘기하자면 잠실이 아닌 타구장에서의 원정경기.
2004년이었던가,, 수원까지 갔었다.
지하철을 타고 가서 다시 택시를 타는 수고를 하면서...

2003년에는 역시 지하철을 타고 문학구장에 갔었다.
그래도 문학은 야구장 앞에 지하철이 닿아 지루하긴 했어도 그나마 덜 수고스러웠다.


2010년, 변함없이 지하철을 타고 오목교역에 내려 목동구장으로 향했다.
야구장 앞에서 각종 간식거리를 파는 노점상이 진을 치고 있는 잠실과는 달리
지하철역에서 야구장으로 가는 길에 단촐한 치킨 판매상 3팀을 순서대로 만났다.

치킨상자가 대여섯개 든 가방을 땅바닥에 내려놓고 소심하게 파는 10대를 지나치니
간이 테이블을 펼쳐놓고 목소리 높여 호객하는 20대가 나타났고
그리고 조금 더 걸어가니 배달상자가 달린 오토바이에 걸터앉은
40대의 아저씨가 치킨을 팔고 있었다.

지하철로 갈 수 없는 대전, 청주, 군산, 광주, 마산, 사직, 대구구장은 어떤 모습일까?



베어스와 히어로즈의 경기.


외야의 풍경 1. 2회초 이성열선수 대신 출장한 임재철 선수, 그리고 저 멀리 이종욱선수.


외야의 풍경 2. 경기 관람중인 베어스의 투수들과 코치진.


외야의 풍경 3. 투수교체 때 송지만 선수의 베어스 어린 후배들과의 담소.





외야의 풍경 4. 몸 푸는 투수들. 좌 이용찬선수, 우 김승회선수. 김승회 9회말 1사 만루 세팅, 이용찬 병살 마무리.


퇴근하는 선수들.


퇴근하는 이종욱선수와 최준석선수. 이종욱선수 4타수 3안타 1볼넷 2도루 1타점 2득점 1호수비의 대활약.



'꿈의구장' 카테고리의 다른 글

원정  (0) 2010.07.29
서귀포야구장  (0) 2010.07.28
3월21일 베어스 시범경기 선수들 모습  (2) 2009.03.22
플레이볼~ 프로야구 시범경기 첫 관람  (0) 2009.03.22
고젯 만능 팔~ 만능 다리~  (2) 2009.03.17
극과극 : 콜드패와콜드승  (0) 2009.03.08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