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탐나는도다/생활

볼라벤

따땃 2012.08.28 03:23
제주프라이빗하우스 마드레

 

확대

 


1 2 . 0 8 . 2 8 . 화 . 03:05 AM

'잠 못 드는 밤, 비는 내리고'가 아니라
태풍 휘몰아쳐 잠 못 드는 밤이다.

풀썩 쓰러져 자고 싶지만 잠 들지 못한 채
위성 사진 캡쳐하다가 슬라이드나 만들고 앉았다.

마지막 위성사진은 50분전의 것이고
추측컨대 이제 제주도는 볼라벤에 완전히 휩싸인 듯 하다.

바람이 모질게도 분다.
2층 단독주택의 2층에 사는 덕에 체감 태풍 위력은 2배 이상이다.

2층 단독주택의 2층에 사는 덕에 제주의 동서남북에 있는
기상대 중 서쪽을 담당하는 기상대가 집에서 보인다. 
바로 그 고산기상대가 전해주는 풍속은 현재 초속 24.8m.



바람 많은 제주에서도 특히 바람이 센 서쪽.
태풍이 오지 않아도 겨울이면 태풍급 바람이 부는 곳.
첫 겨울을 보내고 1년을 넘게 살며 어느정도는 단련되었다 생각했었다.
아직 수련이 더 필요한 듯하다.

피해가 없을 수는 없을 것 같지만 최대한 적게 피해 입히고 사라졌으면 좋겠다.

돌담 옆에 대 놓은 차가 걱정인데 나가보질 못하겠다.






03:45 AM

정전. 몇 안 되는 가로등도 꺼져버리고 암흑 천지.

제주도 곳곳이 정전이라는데 그럼 복구도 느릴테고 그렇다면 냉장고에 김치며 음식들은...
눈을 뜨고 있어도 감은 듯 깜깜하고 아무것도 할 수 없고 그렇다고 잠도 오지 않는 상황.

밧데리 아끼려 휴대폰마저 불빛을 감추게 하고 멍하니 앉아있는데 김치냉장고에서 삐리릭.
뭐가 어떻게 된 것인지 10여분 만에 다시 전기가 들어왔다.











'탐나는도다 > 생활' 카테고리의 다른 글

초승달  (0) 2012.09.28
여름 끝 나지마  (0) 2012.09.01
볼라벤  (2) 2012.08.28
올해도 피서지는 돈내코  (2) 2012.07.26
봄의 여름,협재,금능,비양도.  (0) 2012.05.24
무지개 빛 한라산  (0) 2012.05.22
댓글
  • 프로필사진 봉부인 참 대단한 새벽이 될것같아요. 2012.08.28 04:34 신고
  • 프로필사진 따땃 여태 깨어 있으시군요.. ㅎ
    하긴 당췌 잠 들 수가 없는 상황이니..

    이제 좀 진정 된 것 같기도 하고,, 라고 생각하면 또 휘몰아치고.
    어서 끝났으면 좋겠어요.
    대단하기도 하면서 참 길고 긴 새벽입니다. ^^;;
    2012.08.28 04:42 신고
댓글쓰기 폼